구글 검색엔진이 좋아하는 콘텐츠 작성법

검색엔진 구글이 좋아하는 콘텐츠 작성법

구글 검색엔진 사용자가 늘어날수록, 나의 웹사이트 콘텐츠를 구글 검색결과 상위에 노출시키는 것의 중요성이 커져가고 있다. 검색자가 알고 싶은 내용에 대해 검색할 때, 나의 콘텐츠가 제일 상위에 노출되기 위해서는 웹사이트의 콘텐츠가 얼마나 검색자가 원하는 내용으로 구성되어 있는지, 그리고 이를 구글 검색엔진이 잘 인식하도록 구조화 되어있는지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즉, 구글이 나의 웹페이지에 대해 어떤 평가를 내리느냐에 따라 웹페이지 검색결과 순위가 상위권으로 올라갈 수도 있고, 하위권으로 내려갈 수도 있는 것이다. 이 검색결과 순위는 곧 웹사이트 방문 수로 이어지게 되며, 나아가 구매 전환으로 연결되는 매우 중요한 요소이다. 그렇다면 구글 검색 결과 상위에 올라갈 수 있는 콘텐츠를 어떻게 작성할 수 있는지 그 방법에 대해 알아보자.

1. 나의 콘텐츠를 대표하는 주요 토픽과 핵심 키워드 찾기

콘텐츠를 작성하기 전, 먼저 이 콘텐츠에 어떤 내용을 쓰면 좋을지 파악해야 한다. 콘텐츠 토픽을 정해야 하는데, 우선 관련 내용을 대략적으로 구글에 검색해본다. 그러면 검색 결과에 내가 쓰고자 하는 콘텐츠와 관련하여 이미 작성된 다른 콘텐츠들을 볼 수 있다. 이 때, 현재 어떤 웹페이지들이 주로 검색결과에 나타나는지, 검색결과 상위에 노출되는 웹페이지는 어떤 내용을 다루고 있는지를 살펴보는 것이다. 그러면 여러 웹페이지에서 공통적으로 얘기하는 하나의 주제가 있을 것이다. 그 주제를 토픽으로 삼는다.

콘텐츠의 주요 토픽을 정했다면, 이제 콘텐츠를 명확하게 표현해 줄 핵심 키워드를 찾아야 한다. 핵심 키워드를 찾는 방법은 토픽을 찾을 때와 같다. 현재 검색결과상에서 확인되는 콘텐츠에서 가장 자주 사용하는 키워드 또는 강조하고 있는 키워드가 무엇인지를 찾으면, 그게 바로 핵심 키워드이다. 만약, 핵심 키워드를 하나만 뽑기 어렵다면, 토픽을 잘 나타내 줄 주요 키워드 몇몇을 선정하여 어떤 키워드들이 주로 사용되고 있는지를 파악한다.

2. 핵심 키워드의 볼륨 확인하기

주요 토픽 및 핵심 키워드를 파악했다면, 사용할 핵심 키워드의 실제 검색 볼륨량을 확인해야 한다. 키워드의 볼륨이란 검색자들이 그 키워드를 얼마나 많이 검색하는지를 나타내는 수치로, 볼륨이 높은 키워드일 수록, 그 키워드로 검색하는 검색자가 많다는 뜻이다. 즉, 볼륨이 높은 키워드를 나의 콘텐츠에 사용할 경우, 해당 토픽을 검색하는 사람들이 하는 검색결과에 나의 콘텐츠가 노출될 가능성이 높아지는 것이다. 그래서 콘텐츠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고 중심이 될 핵심 키워드는 볼륨량이 가장 많은 키워드로 선정하는 것이 좋다.

<Keywordtool.io.>
<GoogleTrend>

핵심 키워드의 볼륨량을 확인하려면 Keywordtool.io나 GoogleTrend와 같은 외부툴을 활용할 수가 있다. 이 외부툴에서는 키워드를 입력하면, 그 키워드의 볼륨을 연간, 월별로 확인할 수가 있고, 그 키워드와 관련된 다른 키워드와 볼륨도 함께 확인할 수가 있다. 위의 툴들을 사용하면 나의 콘텐츠에 사용할 수 있는 다양한 키워드 및 연관 키워드를 좀 더 많이 찾을 수 있게 된다. 1번 단계에서 찾은 여러 핵심 키워드들을 외부툴을 사용해 볼륨과 연관 키워드를 함께 확인해 보면서, 어떤 키워드가 가장 콘텐츠의 핵심 키워드로 알맞을지 알아본다.

3. 경쟁 콘텐츠 분석하기 (SERP 1-10위 보는 방법)

주요 토픽과 핵심 키워드 선정 후, 구체적으로 콘텐츠를 작성하기 전에 다시 한번 더 구글 SERP(Search Engine Results Page, 구글 검색결과)를 확인해 보면서, 다른 콘텐츠들은 어떤 구성과 순서로 되어있는지 분석해야 한다. 구글이 웹페이지를 크롤링 할 때, 확인하는 핵심 요소 중 하나가 바로 콘텐츠의 구조이다. 콘텐츠가 제대로 구조화되어 있지 않으면, 구글은 그 콘텐츠를 제대로 이해하지 못하고, 검색자가 원하는 콘텐츠라고 인식하지 않아 결국 검색결과 노출순위가 낮아진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콘텐츠 구조화 작업이 꼭 필요한데, 이 작업도 이전 단계와 마찬가지로 SERP확인을 바탕으로 한다. 검색결과 1위에 노출되는 웹사이트는 검색자가 원하는 정보들을 가장 잘 보여주고 있기에 가장 먼저 검색자들에게 노출되고 있다. 그래서 그 웹사이트는 어떻게 해서 1위를 하고 있는지 알아내는 작업이 필요하다. SERP 1위에서 10위까지의 웹사이트 콘텐츠들의 제목과 구성 요소들을 세세하게 분석하면서 나의 콘텐츠를 어떻게 구조화할 것인지 파악하고 계획한다.

4. 검색결과를 통해 확인된 내용을 바탕으로 나의 콘텐츠를 구조화하기 (H태그 설정)

세번째 단계에서 파악한 SERP 순위가 상위권인 웹사이트들의 구조를 참고하여 나의 콘텐츠의 뼈대를 잡는다.

먼저 제일 처음 오는 제목과 그 아래 소주제들을 정해 큰 구조부터 설정한다. 이 구조는 HTML의 태깅 요소 중, H태그(Heading Tag, 헤딩 태그)를 사용하여 각 항목에 H태깅 설정을 해 주어야 한다. 콘텐츠의 가장 상단에 있는 제목에는 H1태그가 설정되고, 다음으로 오는 하위 항목들에 H2태그를 설정하는 것이다.

H태그는 중요도에 따라 H1, H2, H3, H4, … 등의 숫자로 표기한다. 가장 중요한 제목에 보통 H1을 설정하고, 그 다음 중요한 소제목에 H2태그를, 그 소제목 아래에 더 상세한 내용을 다뤄주고 있다면, 그에 맞게 하위에 H3, H4 등을 설정해줄 수 있다. 이렇게 구조화 해놓은 콘텐츠는 구글이 색인 시, 가장 핵심 주제가 무엇이고, 그 안에 어떤 내용들을 다루고 있는지 금방 이해할 수가 있다.

이렇게 구조가 완성되면, 위의 각 단계에서 파악한 주요 토픽과 내용, 핵심 키워드를 바탕으로 하여 나의 콘텐츠 작성을 시작한다. 선정한 토픽에 따라 만든 구조대로 제목과 각 소주제를 작성한다. 이 때, 핵심 키워드를 사용하여 제목과 각 소주제에 반영하는 것이 좋은데, 핵심 키워드는 제목 뿐만 아니라, 콘텐츠 작성 시, 적절하게 사용하는 것이 좋다.

구글 검색엔진이 좋아하는 콘텐츠를 작성하는 것은 그리 어렵지 않다. 핵심은 모두 구글 검색결과에 있다. 구글 SERP를 잘 살펴보자. 답은 모두 구글 안에 있다.

Related Posts